가슴이 뻥 뚫리는 푸른 바다의 색을 닮은 아이템.

1. THAKOON ADDITION BY GALLERIA WEST 스웨이드 가죽 꼬임과 송치가죽이 어우러진 샌들. 55만8천원.

2. SENSI STUDIO BY 10 CORSO COMO 스티치로 파도를 표현한 하얀색 라피아 페도라. 25만원.
3. CELINE BY SAFILO 하얀색 프레임의 복고풍 캐츠아이 선글라스. 49만원.

4. JACQUEMUS BY 10 CORSO COMO 코튼 소재의 비키니 톱이 장착된 마린 셔츠 드레스. 55만원.
5. A.P.C 코튼 소재의 핀 스트라이프 쇼츠. 26만8천원.

6. DOLCE & GABBANA 앙증맞은 크기의 빨강 줄무늬 토트백. 가격 미정.

MICHAELA BUERGER BY GALLERIA WEST 비키니를 입은 여인이 패치워크된 티셔츠. 45만8천원.

IZOLA 캔버스 소재의 가벼운 더플 백. 13만9천원.

LOUIS VUITTON 빈티지한 줄무늬 비키니 수영복. 가격 미정.

JADIG & VOLTAIRE BY DARI F&S 동그란 렌즈가 멋진 복고풍 선글라스. 40만원대.

ARMANI EXCHANGE WATCH 경쾌한 색감의 줄무늬 다이얼 시계. 26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