짙은 녹음 사이로 쏟아지는 빛과 반짝이는 바다, 붉은 석양이 하늘을 적시는 곳. 방랑자로 떠돌아다닌 발리의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