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적인 스포티브 룩으로 승부수를 던진 겐조와 나긋나긋한 프렌치 무드를 속삭이는 소니아 리키엘의 최신작을 감상하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