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 럭셔리 브랜드 쿠론(COURONNE)의 뮤즈 고준희가 일곱 개의 가방을 통해 외출을 준비하는 여자의 모먼트를 담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