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 제이콥스 향수, 데이지 라인의 세 번째 향수인 ‘데이지 드림’이 출시됐다.

소녀 감성을 자극하는 패키지와 달콤한 향취를 지닌 마크 제이콥스의 데이지 시리즈. 지난 8월 5일, 논현동에 위치한 라 카사 호텔에서는 데이지 자매의 막내인 ‘데이지 드림’ 론칭 행사가 열렸다. 행사장은 데이지 드림의 키 컬러인 스카이 블루 색상과 하얀 데이지 꽃으로 장식돼 마치 동화 속 정원을 찾은 듯한 인상을 주었다.

데이지 시리즈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시선을 사로잡는 보틀 뚜껑이다. 기존의 데이지와 데이지 오 쏘 프레시가 풍성한 꽃 모양 캡을 지니고 있는데 반해 데이지 드림은 원형 뚜껑 위에 오종종한 데이지 꽃 11송이가 붙어 있는 모양으로 변신했다. 향취는 재스민과 위스테리아 같은 플로럴 향에 달콤한 블랙베리와 자몽을 더해 귀여움과 청순함이라는 두 이미지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이번 데이지 드림의 광고 캠페인 영상은 마크의 절친이자 뮤즈인 소피아 코폴라가 감독했다. 코폴라는 영상에 초원 위에서 여유로운 한 때를 만끽하는 소녀의 모습을 담아 데이지 드림 특유의 순수함과 사랑스러움을 표현했다.

<데이지 드림 캠페인 영상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