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하우스의 DNA는 잘 재단된 옷에만 흐르는 것이 아니다. 그들의 심미안으로 탄생된 뷰티 역시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섬세하고 우아한 미의 정수를 담아낸다. 패션 하우스의 뷰티는 여자의 애티튜드와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해주는 마지막 터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