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가을·겨울을 보낼 백과 슈즈가 바람을 데려왔다. 산뜻하고 시원한 가을 어서 오라고.

왼쪽│파이톤 소재의 생생함이 인상적인 부티는 구찌 제품. 2백47만원.오른쪽│견고한 가죽과 은은한 색감이 조화를 이룬 첼시 부츠는 토즈 제품. 79만원.

왼쪽│파이톤 소재의 생생함이 인상적인 부티는 구찌 제품. 2백47만원.
오른쪽│견고한 가죽과 은은한 색감이 조화를 이룬 첼시 부츠는 토즈 제품. 79만원.

 

카무플라주 패턴의 송치 백팩은 멀버리 제품. 가격 미정.

카무플라주 패턴의 송치 백팩은 멀버리 제품. 가격 미정.

 

로고와 지퍼 장식이 돋보이는 카무플라주 백팩은 럭키슈에뜨 제품. 29만8천원.

로고와 지퍼 장식이 돋보이는 카무플라주 백팩은 럭키슈에뜨 제품. 29만8천원.

 

왼쪽│얼룩말 패턴을 크게 프린트한 토트백은 훌라 제품. 89만원.오른쪽│버클과 대나무 손잡이, 얼룩말 패턴의 조화가 멋진 토트백은 구찌 제품. 3백71만원.

왼쪽│얼룩말 패턴을 크게 프린트한 토트백은 훌라 제품. 89만원.
오른쪽│버클과 대나무 손잡이, 얼룩말 패턴의 조화가 멋진 토트백은 구찌 제품. 3백71만원.

 

왼쪽│모노그램 패턴이 포인트인 부츠는 루이 비통 제품. 1백70만원대.오른쪽│광택이 돋보이는 페이턴트 가죽 소재의 부츠는 샤넬 제품. 가격 미정.

왼쪽│모노그램 패턴이 포인트인 부츠는 루이 비통 제품. 1백70만원대.
오른쪽│광택이 돋보이는 페이턴트 가죽 소재의 부츠는 샤넬 제품. 가격 미정.

 

왼쪽│실버 코팅과 가죽의 대비가 근사한 리키백은 랄프 로렌 제품. 2백80만원. 레오퍼드 패턴의 실크 스카프는 디올 제품. 50만원대.오른쪽│파이톤 가죽이 돋보이는 토트백은 레베카 밍코프 제품. 68만원.

왼쪽│실버 코팅과 가죽의 대비가 근사한 리키백은 랄프 로렌 제품. 2백80만원. 레오퍼드 패턴의 실크 스카프는 디올 제품. 50만원대.
오른쪽│파이톤 가죽이 돋보이는 토트백은 레베카 밍코프 제품. 68만원.

 

위│레오퍼드 패턴의 스와로브스키 세팅이 화려한 스틸레토는 스튜어트 와이츠먼 제품. 4백30만원.아래│글리터 장식이 돋보이는 메리제인 슈즈는 생로랑 제품. 2백만원대.

위│레오퍼드 패턴의 스와로브스키 세팅이 화려한 스틸레토는 스튜어트 와이츠먼 제품. 4백30만원.
아래│글리터 장식이 돋보이는 메리제인 슈즈는 생로랑 제품. 2백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