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러 스타일링에 대한 고민, 명쾌하게 풀어드립니다.

빨간색 로고 티셔츠는 커버낫 제품. 3만4천4백원. 줄무늬 와이드 팬츠는 프로엔자 스쿨러 제품. 가격 미정. 검은색 웨스턴 부츠는 생로랑 제품. 1백20만원대. 노란색 줄무늬 터틀넥 니트 톱은 생로랑 제품. 가격 미정. 빨간색 와이드 팬츠는 노앙 제품. 22만8천원. 검은색 웨스턴 부츠는 생로랑 제품. 1백20만원대.

빨간색 로고 티셔츠는 커버낫 제품. 3만4천4백원. 줄무늬 와이드 팬츠는 프로엔자 스쿨러 제품. 가격 미정. 검은색 웨스턴 부츠는 생로랑 제품. 1백20만원대. 노란색 줄무늬 터틀넥 니트 톱은 생로랑 제품. 가격 미정. 빨간색 와이드 팬츠는 노앙 제품. 22만8천원. 검은색 웨스턴 부츠는 생로랑 제품. 1백20만원대.

Q. 눈에 확 띄는 빨간색 옷을 시크하게 연출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요?
A. 저도 빨간색, 참 좋아합니다만, 쉽지 않은 색이죠. 우선 과감한 버전과 소심한 버전 두 가지 선택지가 있습니다. 전자는 눈에는 눈 에는 이 권법을 활용한 샛노란 톱을 매치하는 방법(오른쪽)! 이때 팬츠의 선택이 무척 중요합니다. 색이 선명할수록 장식이 배제된 모던한 디자인을 선택해야 하는데요, 원단은 탄탄하며 남성적으로 뚝 떨어지는 게 좋습니다. 소심한 두 번째 방법은 면 소재의 스포티한 톱으로 빨간색을 좀 더 캐주얼한 방법으로 스타일링하는 거죠(왼쪽). 하의는 어두운 색으로 매치해 부담을 분산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왼쪽|큼직한 하늘색 셔츠는 그레이 양 제품. 15만7천원. 민트색 면 팬츠는 질 샌더 네이비 제품. 80만원. 손에 쥔 겨자색 백팩은 버버리 제품. 1백35만원. 베이지색 레이스업 슈즈는 토즈 제품. 80만원.오른쪽|누드 컬러 브이넥 이너 톱은 유니클로 제품. 1만2천9백원. 하늘색 롱 재킷은 아크네 제품. 1백47만원. 크롭트 데님 팬츠는 쟈뎅 드 슈에뜨 제품. 49만8천원. 핑크색 윙팁 슈즈는 폴 스미스 제품. 82만원. 단정한 회색 숄더백은 루이 비통 제품. 2백80만원대.

왼쪽|큼직한 하늘색 셔츠는 그레이 양 제품. 15만7천원. 민트색 면 팬츠는 질 샌더 네이비 제품. 80만원. 손에 쥔 겨자색 백팩은 버버리 제품. 1백35만원. 베이지색 레이스업 슈즈는 토즈 제품. 80만원.
오른쪽|누드 컬러 브이넥 이너 톱은 유니클로 제품. 1만2천9백원. 하늘색 롱 재킷은 아크네 제품. 1백47만원. 크롭트 데님 팬츠는 쟈뎅 드 슈에뜨 제품. 49만8천원. 핑크색 윙팁 슈즈는 폴 스미스 제품. 82만원. 단정한 회색 숄더백은 루이 비통 제품. 2백80만원대.

Q. 파스텔 컬러를 가지고 편안하면서도 시크한 스타일링을 해보고 싶습니다. 방법을 알려주세요.
A. 편안하지만 시크하다는 건 꾸민 듯 꾸미지 않은 아름다움, 바로 프렌치 시크를 말하는 거겠죠? 먼저 프렌치 시크의 아이콘을 떠올린 다음 색을 대입하도록 하는 게 좋겠네요. 샤를로트 갱스부르와 마린 백트가 떠오르는 군요. 넉넉한 셔츠, 발목까지 커팅된 헐렁한 핏의 데님이나 면 팬츠, 헐렁한 티셔츠 이런 아이템을 적극 활용하면 간단합니다. 자 이제, 색을 선택할 차례. 자극적이거나 여성스러운 색 보다는 하늘색, 민트색, 누드 컬러 같은 중성적인 파스텔 톤끼리의 매치를 권합니다.

초록색 크롭트 톱은 캘빈 클라인 플래티늄 제품. 53만8천원. 레몬색 레더 스커트는 에르메스 제품. 가격 미정. 클래식한 디자인의 버클 장식 슬링백은 마르니 제품. 1백5만원.

초록색 크롭트 톱은 캘빈 클라인 플래티늄 제품. 53만8천원. 레몬색 레더 스커트는 에르메스 제품. 가격 미정. 클래식한 디자인의 버클 장식 슬링백은 마르니 제품. 1백5만원.

Q. 두 가지 이상의 색상을 조합해도 촌스럽지 않을 수 있는 스타일링 팁을 알려주세요.
A. 일단 색을 많이 섞는 스타일링을 원한다면 디테일은 상대적으로 단조로워야 합니다. 그러려면 미니멀한 콘셉트의 브랜드를 살펴보면 좋겠죠. 질 샌더, 캘빈 클라인, 마르니가 적당할 것 같습니다. 디테일이 단조로워 밋밋한 느낌이 든다면, 소재의 믹스를 선택하는 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방법이죠. 가죽과 면, 면과 트위드같이 소재의 조합을 통해 음영을 주는 식으로 말입니다.

베이지색 더블 브레스트 면 재킷은 노앙 제품. 34만4천원. 핑크색 H라인 스커트는 자라 제품. 6만9천원. 송치 소재의 슬립온 슈즈는 쥬세페 자노티 제품. 1백28만원

베이지색 더블 브레스트 면 재킷은 노앙 제품. 34만4천원. 핑크색 H라인 스커트는 자라 제품. 6만9천원. 송치 소재의 슬립온 슈즈는 쥬세페 자노티 제품. 1백28만원

Q. 핑크색의 화려함에 반해 구입한 아이템을 제대로 활용한 적이 없습니다. 예쁜 척하는 듯한 제 자신이 오글거려서지요. 핑크색을 유치하지 않게 잘 입을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A. 훌륭한 질문입니다. 핑크색 아이템은 그 화사함에 끌려 쉽게 구입하지만 그것과 잘 어우러지는 색을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핑크의 화사함도 지키면서 모던할 수 있는 컬러는 바로 베이지입니다. 핑크색 자체가 워낙 여성스럽기 때문에 플레어스커트, 시폰 블라우스같은 여성스러운 실루엣과 소재보다는 H라인, 면 재킷 같은 중성적인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왼쪽|카키색 크루넥 니트 톱은 아뇨나 제품. 가격 미정. 연보라색 플레어스커트는 DKNY 제품. 65만5천원. 메탈릭한 핑크 퀼팅 클러치는 샤넬 제품. 가격 미정. 베이지색 레이스업 슈즈는 토즈 제품. 80만원.오른쪽|연보라색 터틀넥 톱은 그레이 양 제품. 5만7천원. 가늘고 긴 벽돌색 팬츠는 루이 비통 제품. 가격 미정. 갈색 부티 힐은 셀린 제품. 가격 미정.

왼쪽|카키색 크루넥 니트 톱은 아뇨나 제품. 가격 미정. 연보라색 플레어스커트는 DKNY 제품. 65만5천원. 메탈릭한 핑크 퀼팅 클러치는 샤넬 제품. 가격 미정. 베이지색 레이스업 슈즈는 토즈 제품. 80만원.
오른쪽|연보라색 터틀넥 톱은 그레이 양 제품. 5만7천원. 가늘고 긴 벽돌색 팬츠는 루이 비통 제품. 가격 미정. 갈색 부티 힐은 셀린 제품. 가격 미정.

Q. 트렌드 컬러인 연보라색에 도전하고 싶습니다.
A. 제안 하나 드리죠. 이번 시즌 화사한 바이올렛 컬러와는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쑥색, 팥죽색을 매치해보세요. 언뜻 들으면 와 닿지 않겠지만, 길가에 핀 라일락 나무를 보면 이해가 쉬울 겁니다. 연보라색 라일락을 받치고 있는 가지의 색과 비슷한 브라운 계열의 옷을 매치하면 간단합니다. 색채 스타일링을 할 때는 자연이 주는 고귀한 아름다움에서 힌트를 얻는 것도 좋은 방법 중 하나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