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왔습니다. 바야흐로 까무잡잡한 피부가 매력적인 태닝의 계절. 하지만 태닝에도 순서가 있고, 정도가 있으니 당신의 보디 호감 지수를 높여줄 태닝의 비법을 공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