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 Hole
한번 빠져들면 쉽게 헤어 나올 수 없는 마력의 블랙.

1. Delvaux 클래식한 디자인과 글씨의 조화가 세련미를 더하는 토트백. 2천만원대.
2. Kuho 여성스러움을 극대화하는 부드러운 오간자 소재의 스카프. 20만원대.
3. Michael Michael Kors 뾰족한 앞코에 장식된 금빛 메탈이 특징인 플랫 슈즈. 21만8천원.
4. Bulgari 나파 블랙 가죽과 검은 펄 페이턴트 소재가 견고한 디자인과 어우러진 세르펜티 백. 3백만원대.
5. Breguet 옐로 골드 케이스에 셀프 와인딩 무브먼트를 장착해 섬세한 장인의 손길을 느낄 수 있는 시계. 1천6백63만원.
6. Dior 클래식한 디자인의 보잉 선글라스. 80만원대.
7. Emporio Armani 대담한 버클로 장식된 가죽 벨트. 87만원.
8. Boucheron 로즈 골드 베젤에 사파이어가 세팅된 에퓨어 시계. 2천만원대.
9. Ralph Lauren 매니시한 무드의 페이턴트 소재 앵클부츠. 81만9천원.
10. Decke 목걸이의 양끝이 갈라진 디자인이 특징인 목걸이. 52만5천원.
11. Saint Laurent 브랜드 로고가 강조된 실용적인 카드 지갑. 20만원대.

White Illusion
다양한 감정, 자유로운 영혼까지 담을 수 있는 화이트.

1. Giorgio Armani 유럽풍의 고급스러운 라피아 소재 플로피 햇 .41만원.
2. Chanel 섬세하게 세팅된 진주 장식이 심플하고 우아한 느낌을 주는 벨트. 가격 미정.
3. Tod’s 프린지 장식이 트렌디한 토트백. 2백만원대.
4. Chaumet 화이트 악어가죽 스트랩과 18K 핑크 골드 소재의 시계. 1천8백만원대.
5. Prada by Luxottica 레오퍼드 템플이 인상적인 선글라스. 40만원대.
6. Jardin de Chouette 여러 개의 스트랩과 블록 같은 밑창이 재미를 주는 부츠. 89만8천원.
7. Tod’s 묵직한 금속 체인이 장식된 첼시 부츠. 가격 미정.

Modern Grey
아스팔트 도시를 지키는 고요한 무법자.

1. LOUDMUT 모노톤의 조화가 돋보이는 매니시한 펌프스. 39만9천원.
2. CHANEL 카메라 모양의 위트 있는 디자인이 특징인 레고 클러치. 가격 미정.
3. EMPORIO ARMANI 로프 끈과 원석의 조화가 멋스러운 목걸이. 73만원.
4. MARC JACOBS BY SAFILO 레오퍼드 프레임과 렌즈의 오묘한 색감이 조화를 이룬 선글라스. 30만원대.
5. TASAKI 18K 골드바에 영롱한 흑진주가 장식된 고급스러운 반지. 1천 8백만원대.
6. FOLLI FOLLIE 베젤에 화려한 주얼 장식을 더한 손목시계. 40만원대.
7. OAKLEY EYEWEAR 반투명한 렌즈가 신비함을 풍기는 선글라스. 30만원대.

Golden Time
황금 제국의 호화로움을 여전히 간직한 골드.

1. Tiffany & Co. 로마 숫자에서 모티프를 얻어 제작된 로즈 골드 소재의 아틀라스 컬렉션 뱅글. 1천만원대.
2. Lanvin 유연하게 움직이는 메탈 스트랩이 장착된 메탈 골드 미니 체인 백. 2백만원대.
3. Tom Ford 빛이 바랜 듯한 빈티지한 금속 뱅글에 너트 장식을 추가한 감각적인 뱅글. 1백40만원.
4. Christian Louboutin 나비의 날개를 형상화한 메시 소재의 메탈 스틸레토 힐 슈즈. 가격 미정.
5. Versus by Tomgreyhound 호사스러운 옷핀에 노란색 비즈를 엮어 체인을 이룬 팔찌. 26만3천원.
6. Breguet 달걀 형태 케이스가 여성스러운 극대화한 로즈 골드 레인 드 네이플 미니 시계. 7천3백만원대.
7. Calvin Klein Watch & Jewelry 금속 뱅글의 표면을 두들겨 만든 자연스러운 모양이 인상적인 뱅글. 21만원.
8. Chole 구조적 형태가 마치 예술 작품을 연상케 하는 금속 커프스. 가격 미정.

Silver Fantasy
평범한 일상에 황홀한 판타지를 부여하는 색, 실버.

1. Bao Bao 자유자재로 형태가 변하는 사각형 유닛들이 모여 만들어진 가방. 가격 미정.
2. Stella McCartney 나무와 메탈 소재가 어우러진 고급스러운 느낌의 스트랩 슈즈. 1백만원대.
3. Maison Martin Margiela 시그너처인 스티치 장식의 글리터 반지갑. 45만원.
4. Balenciaga 정교한 나뭇잎 모양의 목걸이. 1백만원대.
5. Mdmz 거칠게 잘린 단면이 멋진 실버 반지. 28만원.
6. Chanel 휴대폰을 담을 수 있는 로고 스티치 장식의 페이턴트 미니 백. 가격 미정.
7. Massimo Dutti 앞코가 둥근 슬링백 플랫 슈즈. 15만9천원.
8. Helianthus 파이톤과 엠보싱 가죽의 조화가 멋진 토트백. 88만원.
9. Fendi 속눈썹에 크리스털 장식이 달린 재치 넘치는 눈 모티프 반지 . 1백만원대.
10. Dior 과감한 커팅이 아름다운 스틸레토 힐 슈즈. 1백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