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탈릭한 광채, 시폰에서 자카드에 이르는 다양한 소재의 변주, 여성의 몸 그 자체를 예술품으로 만들어버리는 실루엣. 랑방의 알버 엘바즈가 빛으로 그려낸 봄에 대한 화려한 찬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