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 쏘고 부드러운 그 맛.

1 Fendi 레오퍼드 프레임과 우드 소재의 조화가 매력적인 선글라스. 79만5천원.
2 Jil Sander 섬세한 짜임의 니트 풀오버. 2백18만원.
3 Fendi 부드러운 송치 소재의 얼룩무늬 바게트 백. 3백7만원.
4 Jack & Jill 컬러 배합이 돋보이는 두툼한 머플러. 5만9천원.
5 Club Monaco 가볍게 들기 좋은 가죽 소재의 아이패드 케이스. 19만8천원.
6 The Izzat Collection 드레이핑이 아름다운 오프 숄더 드레스. 59만8천원.
7 Tod’s 스트랩 탈착이 가능한 미니 사이즈 셀라 백. 1백67만5천원.

1 Club Monaco 소매의 러플 디테일이 여성스러운 압축 니트 톱. 19만8천원.
2 Hermés 상큼한 컬러 스트랩을 두 번 감아 연출할 수 있는 시계. 가격 미정.
3 Kuho 거친 봉제선으로 포인트를 준 오버사이즈 재킷. 70만원대.
4 Time 양털의 포근함이 느껴지는 크롭트 재킷. 74만5천원.
5 Hugo Boss 단아한 느낌을 주는 간결한 드레스. 가격 미정.
6 Chaumet 노란색과 주황색 사파이어가 어우러진 꿀벌 모티프 귀고리. 가격 미정.
7 Louis Vuitton 반으로 접어 클러치로 연출할 수 있는 다미에 백. 가격 미정.
8 Goyard 시그너처 패턴과 경쾌한 색이 어우러진 장지갑. 1백 76만원.
9 Lucie 과실의 달콤한 향기를 표현한 귀여운 반지. 1백50만원대.
10 Perche 활동적인 느낌을 주는 캔버스 소재의 옥스퍼드 슈즈. 5만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