핏빛의 장미처럼 찬란하고, 유혹적인 돌체&가바나 컬렉션이 내뿜는 치명적인 아름다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