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리쬐는 햇살을 온몸으로 느끼며 숨을 고른다. 배우 이요원의 망중유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