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에게 늘 ‘청춘의 상징’으로 각인될 배우, 이상윤의 푸르른 나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