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에를 기념하는 해인 2013년, 루이 비통은 거부할 수 없이 귀엽고, 의심할 여지 없이 현대적이며, 동시에 우아함과 전통을 겸비한 노에를 새롭게 선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