풋풋한 첫사랑의 추억을 덤덤하게 연기하던 배우 이제훈, 그를 통해 엿보는 단정한 신사의 가을 향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