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스테이지 현장에서 진행되는 국내 톱 디자이너와 뷰티 브랜드의 협업의 장을 마련하는 행사입니다. 단 15분을 위해 이미 몇 달 전부터 준비해온 2013 S/S 협업이 이제 곧 결실을 맺습니다. 국내 톱 디자이너 7팀과 뷰티 브랜드 9곳의 백스테이지 협업을 담은 18페이지의 2013 S/S 룩북이 지금 펼쳐집니다.

빈티지스러운 꽃무늬 자수로 앞섶을장식한 오버사이즈의 데님 소재 튜닉,밑단을 거칠게 커팅한 데님 소재 쇼츠,청키한 플랫폼 슬리퍼는 모두Steve J & Yoni P 제품.

빈티지스러운 꽃무늬 자수로 앞섶을
장식한 오버사이즈의 데님 소재 튜닉,
밑단을 거칠게 커팅한 데님 소재 쇼츠,
청키한 플랫폼 슬리퍼는 모두
Steve J & Yoni P 제품.

 

스티브 J & 요니 P + 맥

서울 패션위크의 ‘흥행 보증카드’인 스티브 J와 요니 P 커플이 준비한 2013년 봄/여름 컬렉션의 주제는 ‘#Pier 11’. 한국어로 바꾸면 ‘11번 부둣가’라는 뜻인데, 눈부신 햇살이 부서지는 백사장에서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손에 쥐고 가늘게 땋아 내린 데이지 꽃 목걸이를 만지작거리며 11번 부둣가에 서 있는, 낡은 폴라로이드 속 소녀의 모습을 상상하며 완성해낸 컬렉션이다.

이 무드에 맞게 이번 스티브J &요니P의 컬렉션에는 데님 소재, 색색의 자수, 꽃 프린트 등 빈티지한 장식들이 디자이너 특유의 스트리트적인 아이템에 섞여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가슴의 자수 장식과 어깨의로맨틱한 러플 장식으로 소녀다운분위기를 강조하는 검은색면 소재 미니 드레스는Steve J & Yoni P 제품.

가슴의 자수 장식과 어깨의
로맨틱한 러플 장식으로 소녀다운
분위기를 강조하는 검은색
면 소재 미니 드레스는
Steve J & Yoni P 제품.

BEAUTY NOTE
편안한 느낌을 주는 촉촉하고 가벼운 피부 톤을 연출하기 위해 미네랄라이즈 SPF 15 파운데이션 위로 연한 귤빛 쉰수프림 립스틱 ‘쉬어 만다린’을 볼에 넓게 발라 크림 블러셔처럼 연출했다. 메이크업의 포인트인 언더 아이라인은 파워포인트 아이 펜슬 ‘네이비 스테인’으로 정교하게 메워냈다.

눈두덩에는 브라운 톤의 아이섀도 ‘소바’를 눈떴을 때 살짝 보이는 위치까지 연하게 펴 발랐고, 눈썹은 거의 손대지 않은 듯 자연스럽게 표현했다. 마스카라로 속눈썹을 풍성하게 연출하고, 마지막으로 2012년 홀리데이 컬렉션 ‘글래머 데이즈’ 중 핑크 톤의 립글라스 ‘토크 소프틀리 투 미’로 입술을 마무리했다. 모두 MAC 제품

구조적인 커팅이 들어간 안감,센슈얼한 허리의 레이스가 특징인 밝은노란색 슬리브리스 드레스와펀칭 장식의 메리제인 슈즈는모두 Jain Song 제품.

구조적인 커팅이 들어간 안감,
센슈얼한 허리의 레이스가 특징인 밝은
노란색 슬리브리스 드레스와
펀칭 장식의 메리제인 슈즈는
모두 Jain Song 제품.

 

제인 송 + 로라 메르시에

컬렉션 준비 시작으로 분주한 제인 송의 아틀리에를 찾았을 때, 늘 차분하고 침착한 태도를 잃지 않는 디자이너 송자인은 영화 <탤런티드 미스터 리플리>를 잠시 언급했다. “도시의 여성들이 평소에도, 리조트에서도 즐길 수 있는 룩이죠.” 송자인의 시그너처인 스포티즘, 그리고 모던한 요소는 잃지 않은 가운데 레몬, 프렌치 블루, 체스트넛 같은 포인트 색이 컬렉션에 리드미컬한 분위기를 더하며 생기 있는 봄/여름 컬렉션을 완성해냈다.

라운드 네크라인을 따라 감색라이닝이 들어간 아이보리색레이스 드레스는 Jain Song 제품.

라운드 네크라인을 따라 감색
라이닝이 들어간 아이보리색
레이스 드레스는 Jain Song 제품.

BEAUTY NOTE
막 크루즈 여행을 즐기고 돌아온 듯 여유롭고 활기 넘치는 느낌의 메이크업 룩. 기초 단계를 마친 다음 파운데이션 프라이머 하이드레이팅과 소량의 크림 스무드 파운데이션을 차례로 엷게 펴 발라 촉촉하면서도 탱탱한 볼륨감이 느껴지는 피부 상태를 만들었다. 눈 밑 다크서클은 시크릿 카뮤플라지로, 티존의 번들거림은 루스 세팅 파우더로 가볍게 커버.

오묘한 펄감의 로즈 골드 섀도로 눈두덩 전체를 칠하고 짙은 블랙 색상의 펜슬 라이너로 아이라인을 또렷하게 잡아준다. 채도가 높은 핑크 오렌지 립스틱으로 입술을 꼼꼼하게 채워 마무리. 광대뼈의 가장 높은 부분을 중심으로 사선으로 넓게 브론즈 색상의 치크를 터치하면 보다 건강해진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모두 LAURA MERCIER 제품.

잔잔한 꽃무늬가 로맨틱함을 더하는베이지색 오간자 톱과 풍성한미니 플레어스커트, 귀고리처럼 보이는새장 모양의 헤어 장식과베이지색 가죽 샌들은 모두Miss Gee Collection 제품.

잔잔한 꽃무늬가 로맨틱함을 더하는
베이지색 오간자 톱과 풍성한
미니 플레어스커트, 귀고리처럼 보이는
새장 모양의 헤어 장식과
베이지색 가죽 샌들은 모두
Miss Gee Collection 제품.

 

미스지 컬렉션 + 르네 휘테르

미스지 컬렉션이 시공과 세대를 초월해 인기를 누리는 이유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주제를 택하고 이를 늘 젊고 신선하게, 여자라면 누구나 한번쯤 입고 싶게, 그리고 오랜 시간이 지나 꺼내도 전혀 무리가 없는 완벽한 만듦새를 구현하는 디자이너 지춘희의 선구안에 바탕한다.

이번 시즌 미스지 컬렉션은 ‘시크릿 가든’을 주제로 어린 소녀의 상상 속에 존재하는 웃음과 행복, 순수함이 공존하는 비밀스러운 공간을 의상으로 풀어냈다. 리넨과 오간자, 라미와 저지 등 가벼운 봄/여름 소재에 베이지, 화이트, 민트, 연한 분홍과 하늘색 등 소녀적인 컬러를 사용해 맑고 투명한 컬렉션이 완성되었다. 모두 RENE FURTERER 제품.

머리를 말리기 전, 모근 가까이에 볼륨미아 볼륨 컨디셔닝 스프레이를 뿌린 다음 아이론으로 웨이브를 만든다. 스타일링 후에는 글로스 스프레이를 사용해 고정했다.

고급스러운 오간자 소재에프린트된 청초한 꽃무늬가시선을 사로잡는 라운드네크라인의 톱, 비즈로 장식한새장 모양의 헤어 장식은 모두Miss Gee Collection 제품.

고급스러운 오간자 소재에
프린트된 청초한 꽃무늬가
시선을 사로잡는 라운드
네크라인의 톱, 비즈로 장식한
새장 모양의 헤어 장식은 모두
Miss Gee Collection 제품.

BEAUTY NOTE
꾸미지 않은 듯한 자연스러움과 소녀다운 순수함을 표현하기 위해 선택한 것은 정직한 1:1 앞가르마와 포니테일. 먼저 샴푸 후 타월로물기를 제거하고 까르탐 수분 데이 크림을 골고루 발라 건조하고 들뜨는 모발을 차분하게 정리한다. 곱슬기가 있다면 파오라반티 디탱글린 샤인 스프레이를, 염색 모발은 오카라 래디언스 인헨싱 스프레이를 사용하는 것도 좋다. 머리카락의 뿌리 부분부터 바람을 쐬어가며 드라이하고, 납작한 빗에 볼륨미아 볼륨 무스를 발라 뒤통수와 정수리 양옆 등 볼륨이 필요한 부분에 백홈을 넣듯 빗질하면서 말린다.

자연스럽게 머리카락을 한 손에 모아 묶은 다음, 20cm 정도 거리를 두고 모발 전체에 피니싱 스프레이를 분사해 고정. 손가락 끝에 스타일링 왁스를 살짝 묻혀 페이스 라인 쪽으로 비어져 나온 잔머리를 정리한다. 제품 모두 RENE FURTERER 제품.

하늘색 오간자 소재의꽃무늬 톱은Miss Gee Collection 제품

하늘색 오간자 소재의
꽃무늬 톱은
Miss Gee Collection 제품

 

미스지 컬렉션 + 헤라

BEAUTY NOTE
미스지 컬렉션의 말랑말랑한 파스텔 컬러와 로맨틱한 무드가 얼굴 위에도 그대로 재현되었다. 먼저 사용된 것은 투명하면서도 화사한 피부 표현을 책임져줄 UV 미스트 쿠션. 기초 화장을 마친 얼굴 전체에 정성껏 두드려 발라준 뒤, HD FIX 파우더 팩트를 아주 가볍게 터치해 도자기 같은 피부를 완성했다. 섀도홀릭 4D 팔레트의 핑크 베이지와 캐시미어 브라운 색상을 차례로 눈두덩에 펴 발라 경계가 생기지 않게 블렌딩하고, 아이라인을 따라 그레이 브라운 섀도를 올려 가벼우면서도 깊이감 있는 눈매를 만든다.

화려한 펄감의 섀도를 손가락에 묻혀 눈두덩 가운데에 ‘톡’ 하고 터치. 리치 컬링 마스카라 역시 검은 눈동자 너비에 맞게 눈썹 중앙을 집중해서 여러 번 덧칠해 마치 인형처럼 눈동자가 또렷해 보이는 효과를 주었다. 탠저린 오렌지 블러셔로 둥글려가며 양 볼에 혈색을 주고, 누드 핑크색 립스틱을 발라 걸리시한 느낌을 더했다. 모두 HERA 제품.

MAC + STEVE J & YONI P
1. 미네랄라이즈 SPF 15 파운데이션 리퀴드 미네랄이 주입된 고체 크림 타입 파운데이션. 5만2천원.
2. 쉰 수프림 립스틱 쉬어 만다린 립글로스처럼 가벼우면서도 립스틱의 발색력과 지속력을 겸비했다. 2만9천원.
3. 브로 세트 눈썹의 형태를 고정시켜주며 자연스러운 색상을 더해준다. 끈적임 없이 부드럽게 발린다. 2만2천원.
4. 립글라스 토크 소프틀리 투 미 가벼운 코럴 핑크 립글로스. 2만7천원.
5. 파워 포인트 아이 펜슬 네이비스테인 메탈릭한 색상, 매트한 마무리감의 아이라이너 펜슬. 2만4천원.

LAURA MERCIER + JAIN SONG
1, 2. 아르데코 뮤즈 일루미네이팅 아이 컬러(길디드 로즈골드, 길디드 문라이트) 1920년대, 화려했던 파리의 아르데코 시대에서 영감을 받은 풍부한 골드 펄감의 아이섀도. 각 2.5g, 3만3천원.
3. 루즈 세팅 파우더 다각도로 빛을 반사해 피부가 보다 투명하고 화사하게 보이는 펄 파우더. 29g, 5만5천원.
4. 크림 스무드 립 컬러(망고) 호호바 왁스와 올리브 오일 성분이 배합되어 마르고 건조해지기 쉬운 입술을 보호해준다. 4g, 3만6천원.
5. 파운데이션 프라이머 하이드레이팅 메이크업이 원하는 느낌 그대로 발색되고 오래도록 유지될 수 있도록 완벽한 베이스를 만들어주는 수분 베이스. 50ml, 4만8천원.
6. 크림 스무드 파운데이션 슈크림처럼 부드러운 텍스처가 피부에 닿자마자 녹듯이 촉촉하게 스며드는 파운데이션. 답답하지 않으면서도 탁월한 커버력이 주목할 만하다. 30g, 7만8천원.
7. 시크릿 카뮤플라지 다크서클과 결점, 트러블 자국까지 완벽하게 커버하는 크림 타입 컨실러. 7.7g, 4만6천원.

RENE FURTERER + MISS GEE COLLECTION
1. 스타일링 왁스 탁월한 세팅력, 칵킬레 추출물의 뛰어난 보습 효과를 갖춘 중간 점도의 스타일링 왁스. 50ml, 4만8천원.
2. 까르탐 수분 데이 크림 건조하고 쉽게 엉키는 모발과 두피를 위한 고영양 수분 크림. 75ml, 3만6천원.
3. 글로스 스프레이 자연스러운 고정과 윤기, 광택 부여 효과가 있으며, 하루 종일 모발이 건조해지지 않는다. 50ml, 4만8천원.
4. 피오라반티 디탱글린 샤인 스프레이 휴대하면서 모발이 엉켰을 때마다 사용하기에 좋은 스프레이 타입 에센스 . 75ml, 3만6천원.
5. 오카라 래디언스 인헨싱 스프레이 모발 구조와 유사한 콩 단백질을 듬뿍 함유한 손상&염색 모발용 트리트먼트. 150ml, 3만9천원.
6. 피니싱 스프레이 자연스러운 고정력은 기본, 머리카락에서 수분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아 주는 스마트한 제품. 300ml, 3만3천원.
7. 볼륨미아 볼륨 무스 머리카락 한올 한올에 밀착되어 가늘고 힘없는 모발에 풍성한 볼륨감을 더해준다. 200ml, 5만4천원.

HERA + MISS GEE COLLECTION
1. HD FIX 파우더 팩트 SPF 30/PA+++ 피부에 얇고 투명하게 밀착되어 유분기만 가볍게 커버해주는 파우더 팩트. 5만5천원.
2. 멀티 블러셔(1 화사한 타입) 블룸 로즈, 써니 오렌지, 쉬어 핑크 색상이 차례로 그라데이션되어 있다. 11g, 3만8천원.
3. 리치 컬링 마스카라 한 번 사용으로도 12시간 지속되는 풍성하고 아찔한 컬링과 깊고 선명한 블랙 컬러가 특징. 3만원.
4. 쉬어홀릭 립스틱(1 누드핑크) 선명한 색상과 고급스러운 광택의 파스텔 핑크 립스틱. 끈적이지 않는다. 4g, 3만5천원.
5. 쉬어홀릭 립글로스(102 크림핑크) 젤리처럼 투명한 포뮬러가 입술을 보다 볼륨감 있게 연출해주는 펄 립글로스. 6ml, 3만원.
6. 섀도홀릭 4D(02) 핑크 베이지, 샴페인 핑크, 파스텔 퍼플, 그레이 브라운으로 구성된 4색 섀도 팔레트. 4만5천원.
7. UV 미스트 쿠션 SPF 50+/PA+++ 메이크업, 자외선 차단, 수분 공급, 쿨링, 미백까지 모두 책임지는 멀티 아이템. 4만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