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파인더를 흡반처럼 빨아들이는 그녀. 활화산처럼 뜨거운 매력을 분출하는 아이비의 패셔너블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