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 위에 피어나는 슬프도록 아름다운 상처. 그녀는 영원히 지워지지 않을 고통스러운 갈망을 새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