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상 배우라는 옷을 입고 있는 이준기. 그가 7년간의 연기 생활을 잠시 접고 떠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