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거벗은 하와이의 광야. ‘배우’ 라는 유리가면을 벗은 인간 오지호가 거친 자연을 돌올하게 포옹한다.